FBI, ‘힐러리 불기소 결정이 조직의 명예를 실추시켰다’

            뉴욕 포스트는 FBI 직원들이 국장인 제임스 코미가 힐러리 클린턴의 개인 이메일 서버 사건의 처리에 있어서 FBI의 명예를 실추시켰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그 결과 사기가 추락했다고 보도했다.     코미 국장은 법원의 제출 명령을 받은 이메일을…
야후는 고객의 이메일을 미 정보부에게 제공한다.

            야후가 미국 정보부들이 고객들의 수신 이메일에 접근과 검색이 가능하도록 자체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사용한 것이 두 명의 전 직원에 의해 폭로되었다.     이번 사건은 작은 수의 이메일 계정들을 실시간으로 염탐하거나 이미 수신된 이메일을 관찰하던…
FBI 제보자, ‘법무부 장관과 클린턴은 불법 거래를 했다’

    뉴욕 포스트는 법무부 장관과 빌 클린턴이 비행기에서 만나 거래를 했다고 힐러리의 이메일과 벵가지 게이트 조사를 맡은 익명의 FBI 요원들을 인용하여 보도했다. FBI는 담당 조사원들에게 법정 증언을 제외하고 누구에게도 사건에 대해 발언할 수 없도록 하는 기밀 서약서와 사건 보고…
힐러리가 벵가지 위원회 앞에서 위증을 했음을 FBI가 증명하다.

        지난 화요일, FBI 국장인 제임스 코미는 힐러리의 개인 서버 사용이 극도로 부주의하지만 합리적인 검사라면 힐러리를 기소하지 않을 것이라는 불기소 의견을 냈다. 그러나 그는 사실상 힐러리의 법 위반을 인정하여 이중잣대 논란에 휩싸이게 되었다.   “분명히 하자면, 이것은…
FBI는 사억 장 이상의 얼굴 인식용 사진을 수집해 오고 있다.

        지난 주 수요일에 발표된 미국 회계 감사원의 보고서에 따르면 FBI는 방대한 얼굴 인식 데이터베이스의 일부로서 사억천백만 개 이상의 사진을 모아 놓았다.   여기에는 수백만 장 이상의 개인 운전 면허증 사진과 여권 사진, 비자를 신청하는 외국인의 사진,…
미국 정부는 무하마드 알리를 사망 전까지 감시했다.

      “나는 당신이 내가 되기를 원하는 것이 되고 싶지 않다.” – 무하마드 알리       많은 사람들이 스포츠 인물 중 역사상 가장 위대하고 가장 영향력이 있는 인물 중 하나로 생각하는 사람의 죽음을 슬퍼하자, 대통령과 다른 현 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