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이치 은행이 금은 가격 조작을 인정하다.

도이치 은행이 금은 가격 조작을 인정하다.

 

 

 

도이치뱅크

 

 

 

자신들이 금과 은 가격을 조작했다고 주장한 소송에 대해 도이치 은행이 원고인 현물 투자자들과 합의한 사실이 원고측 변호사들이 법원에 제출한 기록을 통해 드러났다.

 

 

두 개의 별도 소송에서 선물계약 거래자측 변호인들은 화요일과 목요일에 맨하탄 연방 법원에 제출한 편지를 통해 도이치 은행이 주요 합의 조건에 서명하였으며 세밀한 부분에 대해서는 협상 중에 있다고 보고하였다.

 

 

도이치 은행은 또한 합의의 일부로서 다른 은행들에 대해 고소인들이 유사한  소송을 제기하는 데 도움을 주기로 동의했다. 은 조작 소송을 맡은 변호사 빈센트 브리간티와 로버트 다이슬러는 도이치 은행이 소송의 진전을 돕기 위해 문자와 다른 통신문들을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합의 금액과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금과 은 선물 거래자들은 2014년에 은행들이 귀금속과 파생상품들을 조작했다고 주장하면서 은행들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은 거래자들은 도이치 은행, HSBC, 노바스코티아 은행, UBS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고, 금 거래자들은 바클레이스 은행과 소시에터 제너럴 은행에게 소송을 제기했다.

 

 

투자자들은 은행들이 매일 금과 은 가격을 관리하는 지위를 남용하여 불법적인 수익을 거두었고 수십억 불에 달하는 시장 거래액을 투자 기준으로 사용하는 자신들에게 손해를 입혔다고 2015년에 제출된 고소장에서 주장했다.

 

 

도이치 은행, 노바스코티아 은행, HSBC 은행은 블룸버그의 논평 요청을 거절했으며, UBS, 바클레이스 은행, 소시에터 제너럴 은행은 논평 요청에 아직 응답하지 않고 있다.

 

 

 

 

 

 

Source:bloomberg.com

 

 

 

Share this post

Post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