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인트 헬렌스 산과 빅풋

세인트 헬렌스 산과 빅풋

 

컨스피러시뉴스입니다. 이번 기사는 해외 Above Top Secret 게시판에서 오고 간 글들을 기초로 작성하였습니다.

 


 

 

 

성헬레나산

 

 

 

1990년대 말에서 2000년대 초, 과학 교사인 톰 파웰은 손, 발, 다리 등 신체 여러 곳에 화상을 입은 2미터 30센티 가량의 신장을 가진 화상 피해자의 존재를 빅풋현장연구단체(BFRO)에게 알린 익명의 정부 관리의 이야기를 공개했다. 부상의 일부는 2, 3도 화상에 해당되었다. 1999년 8월 6일, 네바다 주의 배틀 산에는 배틀 산 컴플렉스 화재로 알려지게 되는 동시 다발적인 화재가 발생했다. 익명의 정부 관리에 따르면 한 빅풋이 화재로 인해 부상을 입었다. 파웰 씨는 이 이야기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는 실제 벌어진 일이며, 이야기 전체를 덮으려는 시도가 있었다고 믿었다.

 

이 소식이 나온 후 지금까지 이 일이 사실이라고 공개적으로 주장하는 사람은 없었다. BFRO는 빅풋에 관련된 블로그를 운영하던 중 오늘 아침 자신이 전직 국가 방위군이라고 주장하는 사람의 이메일을 받았다.  그는 당시 현장에 있었고 실제 빅풋들을 보았다고 적었다. 그는 자신과 다른 네 명의 국가 방위군들의 빅풋 경험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함께, 모두 침묵을 지킬 것을 명령받았다고 했다.

 

 

 

 

친애하는 숀,

저는 게시판에서 당신의 성 헬레나 산에 대한 글들을 읽던 중 이 이야기를 나누고 싶었습니다. 제 이름만은 공개하지 않기를 요청드립니다.

저는세인트 헬렌스 산에서 근무한 국가 방위군이었고, 제가 본 것을 직접 말하게 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저는 워싱턴 주의 스포케인에 살았었고 이 모든 일이 발생했을 때 24살이었습니다.

저는 이 일에 대한 다른 이야기들을 들었지만, 그들은 이야기의 일부만을 말하고 있습니다.

저는 특별 처리 팀 소속으로 산의 높은 곳에 있었습니다. 대형 텐트가 설치 되고 방위군 소속이 아닌 무장 군인들이 경계를 맡았습니다. 현장에는 방위군 소속이 아닌 수많은 군인들이 있었습니다.

우리는 임무가 끝나게 되면 모든 걸 잊으라고 말하는 군인에게 브리핑을 받았습니다. 우리는 이런 일을 경험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이상하다고 느꼈습니다.

저와 다른 네 명의 방위군들은 군인들을 따라가되, 서로 대화하지 말고 침묵을 지키도록 요구 받았습니다. 우리는 지프를 타고 대기했습니다. 아마도 삼십 분 정도를 기다렸을 겁니다. 결국 군인 한 명과 민간인 한 명을 태운 지프가 한 대 더 도착했습니다.

그 민간인은 텐트 안으로 안내 되었고 몇 분 후에 덩치가 크고 털이 많은 존재와 함께 밖으로 나왔습니다. 털이 덮힌 큰 사람처럼 보였고, 제대로 설명하자면 엑스맨에 등장하는 비스트 같았지만 갈색인 점이 달랐습니다.

이 존재는 화상을 입은 듯 보였고, 팔에는 붕대가 감겨 있었습니다. 처음에 우리는 겁을 먹었지만 우리 옆을 지나갈 때 눈을 보았는데 슬프고 침울해 보였습니다. 그는 픽업 트럭 뒤에 그 민간인과 함께 탔고, 둘은 들어본 적이 없는 이상한 언어로 대화를 했습니다. 그 존재는 가끔은 재채기를 하기도 했습니다.

우리는 다른 지역으로 트럭을 따라갔습니다. 총 다섯 번을 멈췄습니다. 매번 우리는 그 민간인과 그 존재를 따라가도록 지시받았습니다. 그때마다 우리는 그들을 따라 동굴들이 있는 돌들이 많은 지역으로 갔죠. 그 존재는 소리를 낸 후 듣는 모습을 취했습니다. 첫 장소에서 그는 소리를 냈고 우리는 모두 침묵 속에서 기다렸죠. 수 분이 지나자, 그는 민간인을 바라본 후 시선을 땅으로 향했습니다. 민간인이 한 번은 그 존재의 어깨를 건드린 후 그에게 줄 물통을 우리에게 요청하기도 했죠.

다음 지역에서도 같은 일이 발생했지만 이번에는 소리에 대한 응답이 있었습니다. 몇 분 후 두 명의 군인들이 동굴에서 심한 화상을 입은 또 다른 존재를 데리고 나타났습니다. 이 새로운 존재는 또 다른 존재에게 몸을 굽혀 약 오 분간 살핀 후 민간인과 작은 소리로 대화를 했습니다. 첫 존재가 몸을 돌려 트럭으로 돌아가자 우리는 따라가도록 지시를 받았습니다. 현장에서 멀어지는 동안 총 소리를 들었고 우리는 군인 중 한 명이 그 존재의 고통을 끝낸 걸 알았습니다.

세 번째와 네 번째 장소에서는 응답이 없었고, 다섯 번째 지역에서는 응답하는 소리가 들려왔습니다. 이번에는 좀 다르게도, 군인들이 왼쪽 다리에 심한 화상을 입은 존재를 데리고 나왔고, 우리는 트럭에서 들것을 가져와서 태운 후 트럭으로 옮겼습니다.

우리는 곧 기지로 돌아갔습니다. 실려온 존재는 텐트 안으로 들어갔고 첫 존재는 민간인과 대화를 했습니다. 우리는 지프 안에서 기다리면서 우리가 수행한 임무에 대한 브리핑을 받았습니다. 밖에 있던 첫 존재는 몸을 돌려서 텐트로 향해가다가 우리를 보고 손을 흔드는 모습을 했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한 일에 대한 감사 표시로 받아들였습니다.

지프에서 내리도록 지시 받았을 때 우리는 모두 충격을 받은 상태였습니다. 우리는 브리핑을 받았던 위치로 다시 불려갔습니다. 저는 들은 내용을 절대 잊지 않을 겁니다. 그건 기대하던 것이 아니었습니다. 저는 제가 맹세를 했으니 국가를 위해 맹세대로 행동할 것에 대한 요구와 협박도 기대했습니다. 그러나 등장한 고위 군인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설명이 필요합니까? 당신들은 우리가 하는 일을 보았습니다. 이 존재들은 이 지역들에 살고 있습니다. 그들은 해를 끼칠 의도가 없고 방해 받기를 원하지 않습니다. 그들에게 문제가 될 일을 정말 하기 원하십니까? 그들은 많은 점에서 우리와 같습니다. 만약 당신이 이일에 대해 말하고 싶다면 30년을 기다리세요. 그때가 되면 비밀로 할 이유가 아마도 없을 겁니다.”

우리는 방위군 캠프로 돌아가도록 지시를 받았습니다. 우리는 해산하고 있었고 본 것과 일어난 일의 대부분을 모르는 척하고 있었습니다. 우리는 그일에 대해 말하지 않았고, 몇 달이 지나자 저는 그 존재들이 그곳에 살고 있고 솔직히 삶이란 다르지 않다는 태도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제가 이제 이일을 꺼내는 이유는 사람들이 성 헬레나 산에 대해 많은 이야기들을 쓰고 있기 때문입니다. 저는 전체 이야기에 대해 말해야 한다고 믿고 있습니다.

저는 말하겠습니다. 저는 북서부 지역에서 수도 없이 야영을 하고 걸었습니다. 제가 이 존재들의 흔적들을 찾으려 할 때마다 소리를 추적하고 귀를 기울리는 등의 행동을 했습니다. 그러나 그날 세인트 헬렌스 산에서 제가 한 것 외에 어느 것도 보거나 듣지 못했습니다.

 

 

 

 

Share this post

Post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