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Stories

백신에 대한 의견을 밝힌 팝가수 니키 미나즈의 계정을 정지한 트위터

코로나 백신 회의론을 퍼트린 죄를 지은 니키 미나즈가 트위터 계정을 정지당했다.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155만 명에 달하는 유명 팝가수인 니키 미나즈는 입장 시 백신 접종 증거를 요구하는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열리는 메트 갈라에 참석하지 않는다고 지난 13일에 트윗에서 밝혔다. “메트에…
하버드대 공동 연구, ‘미국 코로나 입원 환자의 거의 절반은 경증이나 무증상자’

컨스피러시 뉴스입니다. 코로나19의 위험성이나 코로나 백신의 효능을 강조할 때 자주 언급되는 코로나 입원자 수의 절반 가까이가 코로나로 인한 입원이 아니라 다른 질병으로 입원 후 실시한 코로나 진단에서 확진된 경우이거나 경증 또는 증상이 없는 코로나 환자였다는 연구가 발표되었습니다.   전문은 The…
여론조사 응답자 59%, ‘바이든 대통령은 의무 접종을 명령할 권한이 없다’

대다수의 미국인들은 바이든 대통령의 코로나 백신 의무 접종 명령을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여론조사 기관인 트라팔가 그룹이 9월 10일부터 3일 동안 1,09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58.6%의 응답자는 바이든 대통령이 의무 접종을 명령할 헌법적인 권한이 없다고 답변했다. 29.7%는 헌법적인…
미 연방 코로나 백신 의무 접종에서 제외되는 백악관과 의회

연방 정부 전체 직원에 대한 코로나 백신 의무 접종을 발표한 미국의 바이든 행정부가 백악관 직원은 의무 접종에서 제외한 사실이 알려졌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9일 연방 직원과 연방 정부 계약업자에 대한 의무 접종 행정 명령을 발동했다. 바이든은 또한 노동부에 직원이…
시리아 화학 무기 공격 보도의 거짓을 인정한 BBC

미국의 주류 언론사들과 함께 시리아 대통령인 바샤르 알 아사드가 자국민들을 화학 무기로 공격했다고 보도해 온 BBC가 주장에 일부 문제가 있다고 인정했다.   BBC의 행정 불만 부서(ECU)는 시리아 도마에서 화학무기 공격이 있었다는 BBC의 주장에 심각한 결함이 있었다고 인정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복잡하고…
백신 미접종자의 온라인 수업마저 차단한 미 럿거스 대학

미국 럿거스 대학에 재학 중인 로건 홀라는 2020년 심리학과에 편입했다. 코로나19가 미국을 휩쓴 2020년에 대학은 온라인 수업을 제공했고 그는 온라인 수업을 들으며 3학년 과정을 마쳤다.   럿거스 대학은 올해 3월 학생들에게 코로나 백신 접종 의무화를 발표하면서 캠퍼스에서 수업을 듣기 위해…
미국 백신 미접종자 72%, ‘접종하느니 사직하겠다’

워싱턴포스트와 ABC 뉴스가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직장이 백신 접종을 강요할 경우 사직하겠다고 응답한 비율이 72%를 차지했다.   8월 29일부터 9월 1일까지 1,066명의 미국인을 대상으로 한 이번 여론조사는 회사가 접종을 요구할 경우 미접종자의 16%가 백신을 접종하겠다고 답변했고, 35%는 의료적 또는 종교적 면제를…
프랑스 기업의 IS 지원을 알고 있었던 프랑스 정부

프랑스의 거대 시멘트 기업인 라파지가 IS에게 돈을 제공한 사실이 공식적으로 확인되었다.   터키의 통신사인 아나돌루는 라파지가 북부 시리아에 위치한 자사 공장 운영을 위해 IS에게 돈을 제공하면서 프랑스 정보부에게 이와 같은 사실을 지속적으로 통보한 사실을 프랑스 정보부의 문건을 입수해 보도했다. 프랑스…
네 번째 코로나 백신 접종을 준비하는 이스라엘

이스라엘이 4번째 코로나 백신 접종을 준비해야 한다는 전문가의 의견이 나왔다.   이스라엘의 코로나19 태스크 포스 책임자인 살만 자카 교수는 지난 4일 공영 라디오 방송인 칸에 출연하여 현재 이스라엘 인구의 3분의 2가 두 차례 접종을 마치고 부스터 샷 접종이 진행 중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