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Stories

유럽 원자핵 공동 연구소(CERN)와 관련된 두 명의 학생의 죽음

  4월 26일 일요일 오전 1시경, 루이지애나 대학의 두 명의 박사 과정 학생이 지역 수영장 바닥에서 알 수 없는 원인의 익사체로 발견되었다. 28세인 이시타 마이티와 이론 천체 물리학을, 25세인 안톤 조는 이론 중력을 전공 중이었다.   마이티는 학술지인 ‘새 천문학’에…
우울증이 DNA에 상처를 남길 수 있다.

  우울증은 정신 상태에만 영향을 주는 것이 아니라 DNA에 자국을 남긴다고 웰컴 트러스트 인간 유전학 센터가 보도했다. 이 발견이 놀라운 것은 과학자들이 처음에 회의적으로 접근했다가 단순히 우연의 일치라고 보기에는 증거가 신빙성이 있다는 것을 인정했기 때문이다.         Current…
하버드 과학자들은 지구 내에 고대 지구가 있을지 모른다고 말한다.

  하버드 대학 연구팀은 고대 지구의 일부가 지구 맨틀 내부에 존재할 지 모른다는 것을 발견했다.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에서 열린 골드슈미트 컨퍼런스에서 발표된 한 연구는 주장하기를, 지구의 깊은 곳에서 나오는 설명할 수 없는 동위원소율은 아마도 다른 천체와 충돌 전에 존재한 고대…
1986년 공중 폭파한 우주 왕복선 챌리저호의 승무원들은 죽지 않았다?

– 1986년 1월 28일. 미국 동부 시각 오전 11시 38분. 플로리다의 케이프 카나레발 해안에서 발사된 챌린저호는 대서양 위로 발사된 뒤 73초만에 화염으로 공중에서 사라졌다. – 당시 챌린저호에는 7명의 승무원이 타고 있었는데, 그 중 한 명이 일반인인 학교 선생 크리스타 맥올리프씨여서…
13개의 모서리를 가진 잉카 시대 돌이 발견되다.

  페루의 수도 리마의 고고학 유적지인 잉카와시에서, 수압 시스템을 구성하는 돌로 된 벽에서 13개의 모서리를 가진 돌이 발견되었다. 이 돌은 고대 잉카 석공들의 믿을 수 없을 정도의 뛰어난 석공 기술을 확인해 주는 것이다. 13개의 모서리를 가진 돌의 발견은 이번이 처음이며, 수…
정전으로 후쿠시마 발전소의 방사능 오염수가 바다로 유출되다.

  도쿄 전력은 정전으로 후쿠시마 1번 핵 발전소의 8개의 워터 펌프가 모두 작동 정지한 결과, 방사능 물이 다시 태평양으로 유출되고 있다고 지난 화요일에 보도했다.   이 펌프들은 발전소를 마주하고 있는 울타리가 둘러진 인공만으로 가는 배수로 쪽으로 오염수를 내보내는 역할을 한다. 곤경에…
의식 불명 상태에서 69년 만에 깨어난 제임스 힐

  2차 세계 대전 참전 중 부상으로 깊은 의식 불명 상태에 빠진 제임스 힐(95세)가 69년 만에 깨어났다. 깨어나보니 두 개의 퍼플 하트 훈장과 해군 수훈장이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힐씨는 1945년 2월 27일 이오지마 전투에서 포탄으로 인한 큰 두뇌 손상으로 남은…
구글은 500세까지 사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한다.

  과학자들이 장수 유전자를 발견한지도 13년이 되었다. 구글 벤쳐스의 사장인 빌 매리스는 이제 인간이 500세까지 사는 것이 가능하다고 믿는다.         ‘만약 오늘 저에게 500세까지 사는 것이 가능하냐고 묻는다면 제 대답은 “네”입니다’라고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20년 전, 유전체학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