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린턴 재단과 힐러리의 개인 이메일 서버 조사를 시작한 법무부

  미 법무부와 FBI는 힐러리 클린턴이 국무장관 시절 돈을 받고 특혜를 제공했는지 여부에 대한 조사를 시작했다.   더힐의 보도에 따르면, 클린턴 재단으로 기부를 대가로 힐러리 전 국무장관이 정책상의 호의를 제공했는지 여부가 주된 조사 대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면세된 자금이 개인적…
클린턴 재단과 관련된 증언을 앞둔 전 아이티 관리가 사망하다.

  다음 주 화요일로 예정된 아이티의 상원윤리및반부패위원회에서 클린턴 재단과 관련된 증언을 하게 될 전직 아이티 정부 관리 클라우스 에버윈이 머리에 총을 맞고 사망한 채로 미국 마이애미의 한 모텔에서 발견됐다. 공식 사인은 자살로 발표되었다. 그는 증언을 앞두고 생명의 위협을 느끼고 있던…
클린턴 재단에 1,370만 불을 기부한 사실을 인정한 뉴질랜드 외교부

  뉴질랜드 외교부가 국민 세금 1,370만 불을 클린턴재단이 아프리카에서의 에이즈와 HIV 확산을 막기 위한 명분으로 설립한 비영리 재단인 클린턴건강접근권운동에 기부한 사실을 뉴질랜드비지니스리뷰(NBR)에 인정했다. 2010년 1월부터 2016년 6월 사이 두 차례에 걸쳐 각각 770만 불, 6백만 불이 재단에 송금되었다.   뉴질랜드 행동당(ACT)의 데이비드 세이무어는…
힐러리는 어센지를 드론으로 공격할 것을 제안했다.

            위키리크스가 1966년부터 2010년까지의 25만 개의 외교 전문을 공개하기 몇 달 전, 당시 장관이었던 힐러리와 국무부는 이미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 전쟁에 대한 비밀들을 폭로한 줄리언 어센지와 그의 위키리크스를 저지하기 위한 수많은 회의를 가졌다.     2010년…
힐러리는 GMO를 지지하고, 몬산토로부터 돈을 받으며, 몬산토 로비스트를 채용한다.

    민주당 지지자들은 맹목적으로 힐러리 클린턴에게 표를 던질 것이다. 그러나 힐러리와 몬산토와의 진실을 알게 된다면 이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 것인가? 힐러리 지지자들은 힐러리가 진정 누구인지 모르고 있다.     워싱턴 타임즈는 보도했다.   ‘힐러리 로댐 클린턴과 농업 거인 기업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