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선 통신의 잠재적 위험을 경고하는 250명의 과학자들

국제전자기장연합(IEMFA)의 주도 하에 무선 기술에 대한 위험성을 알리는 유엔 청원에 올해 1월 1일까지 250명의 과학자들이 동참했다.   과학자들은 전기를 위해 사용되는 저주파(ELF)와 무선 통신에 사용되는 고주파 방사(RFR)를 포함한 비전리 방사선에 노출로 인한 건강상의 위험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나타냈다. 여기에는 블루투스,…
주주에게 휴대폰 사용으로 인한 암 발생 위험을 알린 휴대폰 제조사들

블랙베리, EE, 노키아, 보다폰과 같은 주요 휴대폰 제조사들이 주주들에게 휴대폰 사용으로 인한 암 발생 위험에 대해 알렸다고 영국의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휴대폰 제조사들이 주주들에게 이와 같은 위험을 알린 이유는 고객으로부터 암 발생과 관련된 소송을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들 제조사들은…
핸드폰 전자파의 피해를 줄이기 위한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캘리포니아주 보건부

  미 캘리포니아주 보건부는 역사상 처음으로 핸드폰에서 방출되는 전자파에 대한 위험을 경고하고 피해를 줄이기 위한 안내문을 발표했다.   캐런 스미스 박사는 “많은 사람들이 핸드폰과 핸드폰의 사용이 안전한지 여부에 대한 걱정을 가지고 있다는 걸 우리는 인지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잠을 잘…
수초 만에 충전되는 배터리가 발명되다.

                미국 센트럴 플로리다 대학(UCF)의 과학자들이 고밀도의 매우 얇고, 구부려지는 초고용량 전지를 발명했다.     UCF의 나노과학 기술 센터는 크기 문제를 해결하면서 초고용량 전지로서 2차원 소재를 사용하는 방법을 고안해냈다. 이번 연구를 주도한 정연웅 부교수는 “현재의…
학생들이 밤에 불을 끈 후 하는 문자가 수면과 학업 성적에 영향을 미친다.

        야간에 문자를 보내는 십대 아이들의 습관이 수면건강과 학교 성적에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가 ‘아동 신경학 저널’ 에 발표되었다.   미국 소아학 학회는 모든 연령의 아이들의 전자기기 사용이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8세에서 18세 사이에…
핸드폰의 전자파는 암을 유발한다.

  핸드폰 사용과 암 발생의 상관관계를 증명하는 또 다른 연구가 발표되었다.   연구 저자인 이고르 야키멘토는 기존의 수 백개의 연구들을 조사하여 그 중 상당량이 핸드폰에서 발생하는 전자파가 DNA을 손상시킨는 것을 확인했다. 손상은 시간이 흐르면서 축적되어 암, 두통, 피로, 피부 트러블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