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중앙은행 의장, ‘우리가 인플레이션을 잘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의장인 제롬 파월이 인플레이션을 마침내 인정했다.   포르투갈 신트라에서 열린 유럽중앙은행(ECB) 포럼에 참석한 파월은 “우리가 인플레에 대해 얼마나 적게 이해하고 있는지 이제 더 잘 이해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미국은 1981년 이래로 41년 만의 최악의 인플레이션을 경험하고 있다. 작년부터…
우크라이나 전쟁의 휴전을 반대하는 영국

독일에서 열리고 있는 G7 정상회담에서 우크라이나 전쟁의 휴전에 반대한다는 영국 총리의 입장이 나왔다.   보리스 존슨 총리와 프랑스의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사태가 중요한 시점에 놓여 있다고 의견을 같이 하면서, 우크라이나 전쟁과 미래의 협상에서 우크라이나를 지지한다는 데 기본적으로 동의했다.  …
높은 국제 유가는 지구에게 이로운 일이라고 말한 유엔 사무총장

우크라이나 전쟁과 러시아에 대한 미국의 경제 제재로 인해 급등하고 있는 국제 유가 상승이 반드시 나쁜 것은 아니라고 유엔 사무총장이 발언했다.   이코노미스트 서스테이너빌러티 서밋(Economist Sustainability Summit)의 사전 녹음 연설에서 유엔 사무총장인 안토니오 구테흐스는 기후변화의 관점에서 화석 연료의 사용 확대를 막기…
푸틴, ‘전 세계 에너지 가격 상승은 러시아 잘못이 아니다’

러시아의 블라드미르 푸틴 대통령이 전 세계에서 상승하고 있는 에너지 가격의 책임이 러시아에게 있지 않다고 말했다.   러시아의 타스 통신은 지난 11일 기사에서 푸틴 대통령의 발언을 소개하면서 에너지 가격이 상승하는 원인은 러시아 때문이 아니라 서방의 대러시아 경제 제재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
랜드 폴 상원의원, ‘백신 중심의 정책에 많은 사람이 죽고 있다’

미국의 상원의원인 랜드 폴이 미국 정부의 백신 위주 정책 때문에 매달 수천 명의 미국인들이 코로나로 사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 공화당 상원의원이자 대권 주자였던 론 폴의 아들인 랜드 폴은 아버지가 진행하는 리버티 리포트에 지난 출연하여 1968년부터 지금까지 국립 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을…
백신 접종자 수를 부풀리는 ‘실수’를 저지른 미 CDC

미국 정부가 코로나 백신 접종자의 수를 실제보다 더 많도록 발표한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의 질병통제관리센터(CDC)는 만 65세 이상의 최소한 한 차례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의 수를 중복 계산하는 오류가 있었다고 발표했다.   현재 CDC 데이터 상에서 최소한 한 차례 접종을…
여론조사 응답자 59%, ‘바이든 대통령은 의무 접종을 명령할 권한이 없다’

대다수의 미국인들은 바이든 대통령의 코로나 백신 의무 접종 명령을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여론조사 기관인 트라팔가 그룹이 9월 10일부터 3일 동안 1,09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58.6%의 응답자는 바이든 대통령이 의무 접종을 명령할 헌법적인 권한이 없다고 답변했다. 29.7%는 헌법적인…
뉴스위크, ‘바이든 행정부의 압력에 부스터 샷을 승인한 FDA’

컨스피러시 뉴스입니다. 9월 1일의 뉴스위크 기사 전문을 그대로 소개합니다.   조 바이든의 코로나 백신 부스터 샷의 압력에 의문을 갖는 과학자들     과학자들은 9월 20일까지 백신 부스터 샷 접종 개시를 알린 조 바이든 대통령의 발표 후 강력히 반대하며 이러한 움직임을 뒷받침할…
영국과 노르웨이 연구진, ‘코로나19는 자연적으로 진화하지 않았다’

영국의 언론사인 데일리메일이 코로나19가 실험실에서 만들어졌다는 연구 결과를 담은 영국과 노르웨이 연구자들의 연구를 독점 입수해 공개했다.   영국의 세인트 조지 의대 종양학 교수인 앵거스 달글리시 박사와 노르웨이 트롬쇠 대학 출신으로 현재 HIV 백신을 개발 중인 바이오노 홀딩의 CEO로 재직 중인…
건강 악화설이 제기되고 있는 바이든 대통령

미국의 대통령 자리에 오른 지 50일이 지난 조 바이든이 임기 초반에 국민을 위해 언론사와 관례적으로 갖는 인터뷰를 하고 있지 않아 그의 건강과 관련하여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금까지 인터뷰나 기자회견을 하지 않을 뿐 아니라 아예 기자의 질문을 받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