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티코의 여론조사는 미국의 국론 분열의 책임이 주로 언론에 있다고 말한다

미국인들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언론이 모두 국민을 분열시키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폴리티코와 모닝 컨설트가 지난 1일에 공개한 여론 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요 언론이 국론 분열의 주인공으로 지목하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이 실제로 분열에 책임이 있다고 답변한 응답자는 56%였고, 그렇지…
CBS 여론조사, 미국인의 51%는 국경에 벽을 세우는 것이 좋다고 생각한다

5월 21일과 22일, 이틀간 2,063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CBS의 여론조사에서 불법 이민자 가족이 구금되거나 추방되길 원하는 응답자가 더 많았다. 응답자의 51%가 멕시코와의 국경에 벽을 세우는 데 찬성했다.   응답자의 32%는 ‘미국과 멕시코 국경에 벽을 세우는 걸 좋은 생각’이라고 답변했고, 19%는 ‘완성하지…
다수의 미국인들은 미군 희생을 줄이기 위한 이란 핵 선제 공격을 찬성한다.

  약 60%의 미국인들은 이란에 대한 선제 핵공격을 지지한다는 메사추세츠 공과대학(MIT)의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란에서 히로시마를 다시 돌아보기’라는 제목을 단 이번 연구는 1945년 히로시마에 원폭 공격을 할 때 다수의 미국인들은 당시의 해리 트루먼 대통령의 결정을 찬성했지만 이후 2000년대 초까지 찬성…
미국 해리스 폴 여론조사, ‘러시아 공모 수사가 미국을 해치고 있다’

  미국의 여론조사 기관인 하버드-해리스 폴이 실시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와 공모했다는 증거가 없으며 탄핵되지 않아야 한다는 의견이 조금 더 많았다.   응답자의 56%는 트럼프 선거운동측이 2016년 대선에 영향을 주기 위해 러시아와 공모 했다는 증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