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에 대한 검열에 나선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1월 3일에 발생한 이란의 솔레이마니 장군 암살 이후 SNS 상에서 벌어지고 있는 이란과 미국 사이의 충돌에 거대 소셜미디어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개입하고 있다.   이란에 2천 4백만 명의 사용자를 지닌 인스타그램은 솔레이마니 장군을 암살한 미국을 비난하는 이란인들의 글을 삭제하거나 계정을 정지해…
솔레마니 암살을 위한 중요한 정보를 제공한 이스라엘

1월 3일에 발생한 이란 혁명수비대의 카셈 솔레마니 장군의 암살을 위한 중요한 정보를 이스라엘의 관리들이 미국에 제공했다고 타임스 오브 이스라엘이 보도했다.   솔레마니의 도착 시간과 비행기편 정보를 건네 받은 CIA 국장인 지나 헤스펠은 버지니아주 랭리에 있는 CIA 본부에서, 마크 에스퍼 국방장관은…
YouGov 여론조사, 솔레이마니 암살에 찬성하는 미국인들

  이란에서 큰 존경을 받는 군 지도자인 카셈 솔레이마니를 암살한 트럼프 행정부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허핑턴포스트의 의뢰를 받아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YouGov가 1월 3일에서 5일까지 실시한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의 43%가 솔레이마니의 암살에 찬성한다고 답변해 반대를 표명한 38%보다 높았다. 19%는…
솔레이마니 암살의 배후는 이스라엘인가?

미국의 드론 공습에 의해 이라크 국제 공항 근방에서 1월 3일 오전에 암살된 이란의 카셈 솔레이마니 소장이 평화의 목적으로 이라크를 방문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라크의 외무장관인 아딜 압둘-마흐디는 지난 5일에 의회에 출두하여 이란 회교혁명수비대 장군인 솔레이마니가 이란과 사우디 아라비아 사이의…
이란 반정부 시위의 책임이 미국에 있다고 판결한 이란 법원

미국이 이란 내 시위를 선동한 데 대해 이란 정부에게 배상해야 한다고 이란 법원이 판결을 내렸다.   이란은 대형 반정부 소요 사태로 발생한 손상과 약탈과 관련하여 총 360건에 대한 소송을 제기했고 이란 법원은 미국의 책임을 인정하면서 1,300억 불이 넘는 배상 판결을…
9월 수출 주문을 성공적으로 선적한 사우디 아라비아

80년이 넘는 사우디 정유 역사에서 최악의 타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사우디 아라비아의 정유 기반 시설이 공습 이전 상태를 회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우디 아라비아 국영 기업인 아람코의 CEO인 이브라힘 알 부아이나인은 9월 주문량을 모두 선적했다고 말했다. 사우디 아라비아 정부는 9월…
이란이 미국을 도발하는 상황을 대비해야 한다고 말한 이스라엘 외무장관

중동에서 미국과 이란 사이에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이스라엘의 외무장관이 군사 충돌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스라엘 카츠 장관은 지난 2일에 국제 방위 포럼인 ‘헤르츨리야 컨퍼런스(Herzliya Conference)’에서 가진 연설에서 이란이 잘못된 계산을 하기 쉽다고 경고했다. “(이란) 정권이 계산에 실수할 것을 고려해야…
해리스X 여론조사, 이란에 대한 군사 행동을 원하는 미국인은 24%

지난 27일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마지막 순간에 이란과의 군사 충돌을 피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6월 22일과 23일에 실시한 힐-해리스X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미국인 응답자의 19%는 이란에 대한 제한적인 군사 공격을 선택했고 5%는 미국이 이란에 대해 전쟁을 선포해야 한다고 답변하여 총 24%가…
오만해에서 발생한 유조선 공격 배후로 이란을 지목한 미국

미국이 오만해에서 발생한 유조선 2척에 대한 공격의 배후로 이란을 지목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13일 오만해에서 발생한 유조선 2척의 피격에 대해 “이란이 공격에 책임이 있다”고 평가했다.   미 중부사령부는 14일에 이란 혁명수비대(IRGC) 경비함의 개입을 주장하면서 피격된 일본 고쿠카 커레이저스호에서…
이란과의 전쟁을 위한 트럼프의 결단을 촉구하는 린지 그레이엄 의원

이란과의 군사 충돌 우려가 증가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9일 폭스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란과의 전쟁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저는 싸우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이란과 같은 상황에서 핵무기를 갖게 할 순 없습니다. 그런 일이 있게 둘 순 없습니다.…